;

금호산업 주총, 박삼구 사내이사 연임건 철회… 공식 사임

산업·IT 입력 2019-03-29 10:01 정훈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자진 퇴진 결정에 따라 금호산업의 정기 주주총회에서 박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건도 제외됐다. /사진=서울경제DB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9일 금호산업 사내이사에서 공식 사임했다.

금호산업은 이날 오전 9시 서울 서초구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제4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어 사내·사외이사 선임안 등을 처리했다.
금호산업은 당초 의결 안건으로 상정했던 박삼구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의안을 “본인의 사퇴로 인해 이사회 결의를 거쳐 의안에서 철회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 박 회장이 그룹 내 모든 직책을 내려놓고 경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힌 데 따른 것이다.

금호산업은 이날 서재환 금호산업 사장과 박홍석 금호아시아나그룹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이근식 건국대 석좌교수와 최영준 서울시 50플러스재단 이사장, 이상열 남양주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을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이상열 이사장은 ‘문재인대통령후보 중앙선대위 국가정책자문단 부단장’ 이력이 있다.
금호산업은 “올해 금호산업의 투명 경영 기치를 더욱 높이기 위해 각계각층의 명망 있는 분들을 사외이사로 선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정훈규기자 cargo29@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