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새 임대사업자 6,290명 등록…전월 대비 36%↑

부동산 입력 2019-08-13 16:1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7월 신규 임대사업자 및 임대주택 등록 실적. / 자료=국토부

국토교통부는 7월 한 달 동안 6,290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는 총 447,000명으로 집계됐다. 신규로 등록한 사업자수는 전월(4,632) 대비 35.8% 증가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에서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는 4,875명으로 전월(3,547) 대비 37.4% 증가했고, 서울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2,028명으로 전월(1,495) 대비 35.7% 늘었다.

지방은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1,415명으로 전월(1,085) 대비 30.4% 증가했다.

 

7월 한 달간 증가한 등록 임대주택 수는 11,607가구로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444,000가구로 집계됐다. 신규로 등록된 주택수는 전월(9,015가구) 대비 28.8% 증가한 것이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8,313가구로 전월(6,212가구) 대비 33.8% 증가했고, 서울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647가구로 전월(2,934가구) 대비 24.3% 증가했다. 지방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294가구로 전월(2,803가구) 대비 17.5% 늘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6월에는 전월의 임대사업자 신규등록 수 증가로 인한 기저효과로 등록 수가 감소한 반면, 7월에는 올해 상반기 월 평균 수준으로 등록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