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자회사로 우리카드·우리종금 편입"

금융 입력 2019-09-10 17:41 수정 2019-09-10 17:56 고현정 기자 0개

우리금융지주가 10일 우리카드와 우리종금을 자회사로 편입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편입 결정으로,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는 총 9곳이 됐다. 우리금융지주는 우리카드의 자회사 편입 사유를 "주식의 포괄적 교환", 우리종금은 "지분 취득"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종금은 최대주주가 우리은행 외 특수관계인 1인에서 우리금융지주 외 특수관계인 1인으로 변경됐다고 이날 별도로 공시했다. 우리종금은 "기존 최대주주인 우리은행이 우리금융지주와 체결한 주식매매계약이 종결된 데 따른 최대주주 변경"이라고 설명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