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커넥티드카 시범 서비스…"차 안에서 식음료비 결제"

금융 입력 2019-10-22 08:41 수정 2019-10-22 08:42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KB국민카드가 커넥티드카 솔루션 기업 ‘오윈(Owin)’과 함께 ‘하이패스형 디지털 전자카드’를 통한 커넥티드카 시범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디지털 전자카드(하이패스 카드)를 통해 부여된 ‘자동차 식별번호(Car ID)’와 사용자 정보, 차량 정보 및 결제 카드 정보를 커넥티드카 서비스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오윈 픽(Owin Pick)’에 등록하면 ‘저전력 블루투스 기능(BLE : Bluetooth Low Energy)’을 통해 자동차 안에서 음식을 주문하거나 주유비 자동 결제를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스타트업 등 혁신 기업이 개발한 새로운 금융 서비스 사용권을 금융회사가 위탁 받아 시범 영업하는 금융위원회의 ‘금융규제 테스트베드’의 일환이다. 오는 11월 말까지 KB국민카드 임직원 3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시범 서비스에는 ‘스마트 주유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주유소 3곳과 ‘스마트 픽업 서비스’를 제공하는 식음료점 12곳 등 총 15개 가맹점이 참여한다. 특히 주유 결제를 지원하는 ‘스마트 주유 서비스’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주문과 결제, 적립 및 할인이 한 번에 이뤄지는 것이 특징이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방문 주유소, 유종 등의 정보 입력 → 지정한 주유소 도착 →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수신된 ‘푸시(Push) 메시지’ 확인의 과정을 거치면 주유 완료 후에 주유한 금액이 자동 결제된다. 식음료점 결제를 지원하는 ‘스마트 픽업 서비스’도 매장 직원을 통하지 않고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방문 매장과 메뉴 선택, 그리고 결제까지 한 번에 이뤄진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주문과 결제를 완료하면 위치기반 정보를 활용해 고객의 매장 도착 예정 시간이 가맹점에 전송되고 고객은 매장 도착 즉시 주문한 물품을 수령할 수 있다.


KB국민카드는 이번 시범 서비스 기간 중 나타난 보완 필요 사항을 비롯해 참여 직원과 가맹점의 만족도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참여 가맹점 확대 등 본격적인 서비스 시행을 위한 후속 업무를 진행할 계획이다./go8382@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