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1만3,000세대 입주…5년 평균대비 30% 증가

부동산 입력 2019-10-23 07:37 수정 2019-10-23 09:1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이사하는 모습.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에 13,000세대에 육박하는 새 아파트가 입주할 예정이다.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1월부터 내년 1월까지 3개월간 서울 입주 예정 아파트는 12,946세대로 조사됐다. 이는 5년 평균 입주물량(1만세대)과 비교해 30.6% 증가한 수준이다.

 

같은 기간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76,671세대로 5년 평균(98,000세대) 대비 22% 감소할 전망이다.

세부 입주 물량을 보면 수도권은 11월 의왕포일(1,774세대), 평택고덕(1,022세대) 1346세대, 12월 강동고덕(3,411세대), 시흥은계(2,018세대) 13,308세대, 1월 안산단원(2,017세대), 광명역세권(1,500세대) 11,880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에서는 11월 부산화전(1,515세대), 경남양산(1,337세대) 12,285세대, 12월 창원중동(3,233세대), 춘천퇴계(2,835세대) 18,102세대, 1월 포항북구(2,821세대), 부산기장(2,460세대) 1750세대가 입주할 예정인 것으로 조사됐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