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스텔바작, 3Q 매출액 164억원·영업익 22억원 기록

증권 입력 2019-11-14 17:08 수정 2019-11-14 17:10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까스텔바작은 14일 2019년 3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까스텔바작의 3분기 매출액은 164억원, 영업이익은 22억원이다. 이는 전년 동기와 비교해 매출액은 16.9%, 영업이익은 35.7% 감소한 수준이다. 회사 관계자는 “브랜드 관리를 위해 홈쇼핑 등 저가 유통채널에서 철수하고, 판매 기간이 짧은 가을상품 투입을 전년 대비 50% 축소하는 대신 겨울상품을 확대한 탓으로 3분기 볼륨이 다소 작아졌다”고 설명했다.


백배순 까스텔바작 대표이사는 “브랜드 효율화를 위해 재정비 차원에서 일시적으로 외형이 축소됐다”면서도 “시장 변화에 발맞춘 온라인 사업 강화 및 글로벌 라이선스 사업 확대로 도약의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회사는 △지난 9월부터 10월까지 크라우드 소싱 ‘#C(해시태그 까스텔바쟉) 프로젝트’ 전개 △2020년 FW에 프리미엄 캐주얼 라인 본격 도입 계획 △유럽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라이선스 계약 추진 등에 집중하고 있다.  /wown9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