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치는 유동성에 새해 증시에 ‘1월효과’ 확산

증권 입력 2020-01-14 17:12 수정 2020-01-14 20:0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스피 0.43% 오른 2,238선 마감…나흘째 상승

[사진=서울경제TV]

코스피가 새해 초 뚜렷한 상승세를 보이면서 1월 효과가 확산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올해 증시가 미중 무역분쟁 등 세계적 리스크 완화와 반도체 경기 개선, 부동산시장 자금 유입 기대 등에 힘입어 당분간 호조를 보일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에 무게를 싣고 있습니다.
오늘 코스피 지수는 0.43% 오른 2,238.88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이로써, 코스피는 지난 9일  1.63%, 10일 0.91%, 13일 1.04% 에 이어 오늘까지 나흘째 상승세를 지속했습니다.
반면,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0.51포인트 0.08% 내린 678.71로 마감했습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naver.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