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대구·경북 119구급대원 ‘심신안정실’ 설치 지원

금융 입력 2020-03-09 14:47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KB손해보험]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양종희)은 대구·경북 지역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119구급대원 대상으로 심신안정실설치하는 등 각종 지원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우선 코로나19 의심 환자와 확진자 이송을 전담하는 119구급대원의 정신 건강을 돕기 위해 소방공무원 심신안정실 설치 지원사업을 대구·경북 지역에 있는 119안전센터에 우선 지원한다. ​​KB손해보험이 지난 2016년부터 이어오고 있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사업이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밤낮없이 업무에 임하는 대구·경북 지역의 119구급대원과 방역 관계자를 위해 피로회복제와 개인 위생용품 등으로 구성된 응원키트 500개도 제공한다. KB손해보험 임직원이 직접 제작해 응원 손편지와 함께 대구소방안전본부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착한 임대인 운동에도 동참한다. KB손해보험 소유 대구·경북 지역 빌딩에 입주한 영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3월 한 달 동안 임대료 전액을 면제한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작은 마음이라도 보낼 수 있어 기쁘다하루빨리 국민 모두가 마스크를 벗고 함께 웃을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KB손해보험은 지난달 초부터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고객을 대상으로 6개월간 보험료 납부를 유예하고 연체 이자를 면제하는 등 금융지원도 나서고 있다. /you@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