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페이 제휴 해외송금 ‘디벙크’, 송금액 규모 5배 성장

금융 입력 2020-06-04 18:58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7월 누적 1만건 돌파 예상"

[사진=ICB]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해외송금 서비스 디벙크를 운영하는 ICB는 지난 1월 서비스 출시 이후 송금액이 5배 늘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1월 대비 5월 한 달 동안 디벙크 이용자의 송금 건수는 약 2배 늘었다. 같은 기간 송금액 규모는 약 5.5배 증가했다. 오는 7월 누적 송금 건수는 약 1만건을 돌파할 것으로 디벙크 측은 전망했다.

 

세부 현황을 살펴보면 2회 이상 사용한 고객이 38%로 가장 많았다. 이어 5회 이상(16%) 3회 이상(15%), 4회 이상(11%) 순이었다. 특히 20회 이상 사용한 이용자도 1%로 한 달에 평균 4회 이상 사용한 이용자도 있다.

 

디벙크 관계자는 최근 마이크로 비즈니스를 중심으로 소규모 무역 산업이 성장하고 있는 추세여서 소액 해외 송금 이용자가 늘고 있다면서 사용자가 간편하고 빠르게 해외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월 출시한 디벙크는 국내 최초로 중국 알리페이와 제휴를 맺었다. 알리페이 계정을 보유한 중국 국적자에게 간편하게 송금할 수 있다. /you@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