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코로나에도 비대면으로 환경보호 실천 이어가

산업·IT 입력 2020-06-11 15:39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LG전자가 코로나19로 인해 단체활동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도 환경보호 실천을 비대면으로 이어가고 있다.


LG전자는 최근 노동조합과 함께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일상에서 실천하고 있는 환경보호 활동을 공유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생활 속 환경보호 실천을 독려하는 동시에 최우수 아이디어는 전사 캠페인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이벤트에서 임직원들은 각자 실생활에서 실천하고 있는 ▲종이컵 대신 텀블러 사용하기 ▲페트병에 있는 비닐 벗겨 분리수거하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등 다양한 환경보호활동을 공유하고 있다.


LG전자는 2010년부터 매년 세계 환경의 날(6월 5일)을 ‘LG전자 자원봉사자의 날(LG Global Volunteer Day)’로 정해 환경보호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누적 5만여 명의 국내외 임직원들이 환경보호에 참여했다.


 배상호 LG전자노동조합 위원장은 “환경 보호를 위한 일상 속 작은 실천들이 쌓이다 보면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드는 데 보탬이 될 것”이라며 “환경보호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이어가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argo29@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