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전셋값 상승폭 상반기보다 클 듯”

부동산 입력 2020-07-02 21:1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6·17 부동산 대책에도 하반기 전국의 주택 매매가격이 오르고, 전셋값은 상반기보다 상승폭을 더 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오늘(2일) 건설산업연구원이 발표한 ‘2020년 하반기 건설·주택경기 전망’ 보고서에서 전국 전셋값은 상반기에 1.1% 상승한 데 이어 하반기에는 1.5% 올라 연간 2.6% 상승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작년 전셋값은 1.3% 하락했지만, 올해는 작년 감소폭의 두 배 수준에서 상승한다는 겁니다.


건산연은 다주택자에 대한 세제 강화 등 정부의 부동산 대책 영향으로 다주택자가 공급하던 전세 물량이 매매로 전환되면서 전세 물량이 감소할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여기에 6·17대책을 통한 대출 규제로 기존 세입자가 전세 시장에 남아 있으려는 수요가 있고, 3기 신도시 인근 지역 전입과 ‘임대차 3법’ 등 요인이 하반기 전셋값을 크게 끌어올릴 가능성이 있다고 예상했습니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