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바이오, 특허 유산균 제품 공동개발 MOU 체결

증권 입력 2020-07-10 13:35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특허 유산균 제품 파이프라인 획득

아토피 피부염 기능성 화장품 및 지방간 치료제 공동개발 목표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우리바이오가 가톨릭대학교 및 위드바이오코스팜과 함께 특허 받은 유산균 복합 발효 기술을 활용한 제품 개발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우리바이오는 서울시 역삼동 사옥에서 이숭래 우리바이오 대표이사와 강진한 교수, 이세헌 위드바이오코스팜 공동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차세대 마이크로바이옴 제품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강진한 교수와 강진양 교수의 특허(등록번호 10-1805863)는 신바이오틱스 제조 방법 및 그에 의해 제조된 발효산물(포스트바이오틱스)에 대한 것으로 온도와 산에 안정적인 베타글루칸 입자를 포함하고 있어 면역 강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본 협약 체결을 통해 아토피 피부염을 포함한 만성 피부 트러블 개선 효과가 있는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하고, 한발 더 나아가 NASH(비알코올성 지방간) 개선 치료제 등 전문의약품 개발까지 협력하기로 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숭래 우리바이오 대표는 “이번에 개발된 복합 발효 산물은 기존 발효 기술을 뛰어넘는 연구 성과를 보여주고 있어, 조만간 시장에 없던 새로운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우리바이오 연구개발 역량을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진한 카톡릭대학교 교수는 “우리바이오는 신기술을 시장 수요와 결합시켜 경쟁력 있는 제품을 개발할 수 있는 능력과 한 차원 높은 마케팅 시야를 가지고 있는 파트너”라며 “이번 공동 개발 협력을 통해 큰 성과를 이뤄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협력으로 새로운 패러다임의 신제품을 출시, 한국 시장은 물론 해외 시장까지 진출할 수 있는 사업적 가능성이 실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리바이오는 천연물 소재 개발 및 건강기능식품 전문 기업으로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1조6,726억원과 264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35.5% 증가, 흑자전환 했다.


강진한 교수는 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가톨릭대학 백신 바이오 연구소 소장으로 백신 및 바이오 관련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강진양 위드바이오코스팜 대표는 삼육대학 약학과 교수로서 현재 삼육대 약학대학 학장직을 수행 중이며, 약물 제형과 복합 발효 유산균 공법 및 제형 관련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