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W중외제약, 악템라 타깃물질 美코로나19 증상 개선 소식↑

증권 입력 2020-08-06 09:2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JW중외제약이 국내 독점 판권을 보유한 악템라의 타깃 물질인 IL-6 억제제가 미국 코로나19 중증 환자들의 증상을 개선했다는 연구결과에 강세다.

6일 오전 9시 20분 현재 JW중외제약은 전 거래일보다 3.64% 상승한 39,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JW중외제약우 18.77% 상승, JW중외제약2우B 7.61% 상승 등을 기록 중이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미국 보스턴메디컬센터는 4일(현지시간) 중증 코로나19 환자들을 대상으로 IL-6억제제인 사릴루맙 또는 토실리주맙을 투여해 환자들의 증상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해당 연구는 지난 7월 25일 ‘국제감염질환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Infectious Diseases)’에 게재됐다.

IL-6억제제는 다국적 제약사 로슈그룹이 개발한 악템라의 타깃 물질로, JW중외제약이 국내 독점 판권을 보유하고 있다. /one_shee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