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협, 종이없는 창구 도입…다음달 전국 확대

금융 입력 2020-08-07 20:09 수정 2020-08-07 20:09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신협중앙회가 오는 10일부터 디지털 창구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신협 디지털 창구는 종이 대신 태블릿PC 모니터를 이용하는 창구로, 조합원 가입, 계좌 개설, 체크카드 발급 등 서비스가 모두 종이 없이 이뤄집니다.


신협 측은 "그동안 금융거래를 신청할 때 종이 서류에 최대 25번까지 서명해야 했다"며 "디지털창구 시스템으로 중복 서명을 최소화해 편의성을 높이고 분실 우려는 낮췄다"고 설명했습니다.


디지털창구는 지난 6월부터 전국 13개 신협에서 시범 운영됐으며, 다음 달 말까지 전국 650곳으로 확대될 예정입니다./binia96@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