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진공, 하반기 58명 신규채용…다음달 초 접수 시작

산업·IT 입력 2020-09-23 15:09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경[사진=중진공]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하반기 신입직원 58명을 채용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채용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선도를 위해 디지털화, 지역혁신 및 구조개선 사업지원을 위한 우수인재를 모집할 계획이다. 먼저 일반직은 일반행정, 정책연구, 채권관리, 투자운용, 해외사업 및 회계/노무/법무분야 행정직 32명, 혁신성장분야 기술직 15명을 채용하고, 업무지원직(무기계약직)은 지역·사업별로 11명을 채용한다.

특히, 디지털 시대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 지원을 강화하고자 DNA(Data·Network·AI) 등 미래신산업 분야 이공계(기계, 금속, 전기·전자, 화공, IT) 전문인력을 15명 채용한다. 또한 지역인재 채용 확대를 통한 지역균형 발전, 사회형평적 채용을 통한 사회적 가치 구현 및 나이·학력 등 제한이 없는 열린 채용으로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할 계획이다.

하반기 신입직원 공개경쟁채용은 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의 블라인드 채용으로 전공, 학교, 출신 등의 제한이 없으며, 만60세 이상인 자는 지원이 불가능하다. 회계, 노무분야의 경우 한국공인회계사, 공인노무사 자격증을 취득한 자(수습기간 필)로, 법무분야의 경우 직무경력 3년 이상의 국내 변호사로 응시자격을 제한한다. 채용일정은 10월초 원서접수를 시작으로 서류심사, 필기시험(NCS기초평가, 인성검사, 전공객관식, 시사논술), 1차/2차 면접전형을 거쳐 12월 중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중진공은 올해 상반기 코로나19 확산 위기 속에도 정부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함으로써 청년들의 취업난 해소를 위해 선도적으로 신입 직원 51명을 채용한 바 있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로 청년 실업률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으로 일자리를 창출하여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yunda@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경제산업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