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게임즈,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 10월 29일 글로벌 중화권 시장 정식 출시

산업·IT 입력 2020-10-29 15:29 서청석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카카오게임 달빛조각사 중국 정식 출시 이미지 [사진=카카오게임]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글로벌 멀티플랫폼 게임 기업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29일(목), 대만 게임 서비스 기업 감마니아 타이완(최고 운영 책임자 마르코 젠)과 함께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를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중화권 시장에 정식 출시했다.  


‘달빛조각사’는 현지 서비스 명 ‘월광조각사’로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중화권 3개 국가에 서비스되며, 현지 언어인 중국어(번체)와 게임 내 대만 지도를 적용하는 등 다양한 현지화 요소들로 중화권 이용자들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선보인다. 


특히, 이번 글로벌 출시와 함께 유명 대만 배우 사흔영(謝欣穎)을 홍보 모델로 발탁해 중화권 이용자들의 뜨거운 호응이 예상된다. 이와 함께 유명 대만 배우 진한전(陳漢典)과 함께 음료 제휴 프로모션도 진행하는 등 각종 현지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중화권에 출시되는 ‘달빛조각사’는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양대 마켓을 통해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달빛조각사’ 중화권 시장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현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다채로운 출석 이벤트를 통해 게임에 접속한 이용자들에게 현지 한정 특별 인게임 아이템을 제공한다. 또, 핼러윈 이벤트를 진행, 시즌 한정 핼러윈 코스튬과 가구를 이용자들에게 선물한다. 


카카오게임즈 이시우 모바일 퍼블리싱 사업 본부장은 "국내에서 검증받은 게임성에 현지화 요소들을 더해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현지 이용자들에게 ‘월광조각사’만의 특별한 재미를 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9년 출시된 ‘달빛조각사’는 동명의 웹소설 베스트셀러 IP를 기반하여 제작된 게임으로,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과 다채로운 길드 콘텐츠, 독특한 직업군이 특징이다. ‘달빛조각사’는 최근 출시 1주년 기념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 이용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고 있다. /blue@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경제산업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