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진투자, 한국IBM과 ‘장기 인프라 서비스 파트너십’ 체결

증권 입력 2020-11-25 09:26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진투자증권과 한국IBM 간의 ‘장기 인프라 서비스 파트너십 체결식’에서 고경모 유진투자증권 대표이사(좌측)와 송기홍 한국IBM 사장(우측)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유진투자증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유진투자증권이 IT 인프라 관리의 전문성 강화와 디지털 혁신 기반 마련을 위해 한국IBM과 ‘장기 인프라 서비스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양사 간 파트너십은 유진투자증권의 중장기 전략 핵심과제 중 하나인 ‘IT 인프라 혁신을 통한 대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해 추진된 사업으로 ’IT 인프라 분야 전략적 아웃소싱’과 ‘금융서비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협력 강화’로 구성 돼 있다.  


먼저, 양사 간 전략적 아웃소싱 서비스 계약이 체결됨에 따라 앞으로 10년 동안 한국IBM은 유진투자증권의 IT 인프라 관리를 담당한다. 한국IBM은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등 IT 인프라 관리 영역 전반에 걸쳐 업무를 수행하며, 이 과정에서 서비스 관리 자동화와 시스템 관리의 효율화에 집중하게 된다. 또한 주식 상장, 금융상품 청약 등 특정 이벤트로 인해 거래 트래픽이 급증할 때나, 기타 긴급 상황에서도 안정적인 IT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인프라를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유진투자증권과 한국IBM은 금융서비스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도 함께 추진한다. 한국IBM이 유진투자증권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환’, ‘빅데이터와 AI를 활용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 강화’ 등 디지털 혁신을 적극 지원하기로 양사 간 합의가 이뤄졌다. 한국IBM은 디지털 혁신 로드맵 수립을 위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컨설팅과 IBM 가라지(Garage) 워크샵, IBM 퍼블릭 클라우드 기반 레드햇 오픈시프트용 샌드박스 등을 활용하여 유진투자증권 개발자들의 대고객 업무 개발 역량을 키우고, 개발자가 시제품을 만들어 테스트할 수 있는 환경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파트너십 계약 체결로 한국IBM이 IT 인프라 관리를 전담함에 따라 유진투자증권은 고객들의 주식거래 등 제반 활동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업무와 서비스 개발에 전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한 양사 간 협력은 유진투자증권의 중장기 전략 목표 중 하나인 ‘디지털금융 기반 역량강화와 신사업 진출’에도 힘을 실어줄 전망이다.    


한편, 양사는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한국IBM 본사에서 유진투자증권 고경모 대표이사, 김용익 IT본부장과 한국IBM 송기홍 사장, 장정욱 글로벌 테크놀러지 서비스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장기 인프라 서비스 파트너십 체결식’을 가졌다.  


이날 체결식에서 유진투자증권 김용익 IT본부장(CIO)은 “안정적이고 경쟁력 있는 IT 운영과 디지털 역량 확보를 위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AI 등의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금융투자영역에서 IT 인프라의 안정적인 운영 역량을 갖춘 최적의 파트너로 한국IBM을 선택하게 됐다“면서 “양사의 협업을 바탕으로 유진투자증권이 금융투자업계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IBM 글로벌 테크놀러지 서비스 장정욱 대표는 “금융 서비스는 항상 안전하면서도 완벽하게 호환되는 무중단 IT 환경이 필요하며 IBM은 국내에서나 전 세계적으로 이러한 환경을 제공하도록 경험을 쌓아왔다”면서 “IBM이 핵심 IT 인프라를 관리하고 향후 10년 동안 혁신을 지원할 수 있도록 신뢰를 보여준 유진투자증권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