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전자, ‘국내 최고 화력’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출시

산업·IT 입력 2020-11-25 10:00 정훈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모델들이 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LG전자는 25일 초고화력 인덕션 화구(火口)를 갖춘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제품에는 최대 화력 3,300와트(W) 화구를 포함해 2개의 인덕션 화구가 있다. 3,300와트는 플러그 타입의 단일 화구 기준으로 국내 최고 화력이다.


이 제품에는 1개의 하이라이트 화구도 있다. 고객들은 뚝배기와 같은 다양한 용기로도 요리를 할 수 있다.


LG전자는 지난 8월 3,300와트 고화력을 갖춘 인덕션 신제품을 처음 출시했다. 초고화력이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으면서 8월부터 최근까지 LG 디오스 3구 전기레인지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40% 가까이 늘었다. LG전자는 기존에 와이드존 인덕션, 3구 인덕션에 이어 이번에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까지 선보이며 초고화력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국제 시험인증기관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이 입회한 가운데 LG전자가 실험한 결과, 3,300와트 고화력의 LG 디오스 전기레인지는 동급의 LG전자 가스레인지(모델명: HB622AB)보다 조리속도가 최대 2.5배 빠르다. 


신제품은 ▲고온으로 인한 인덕션 코일의 손상을 최소화하는 ‘220도(℃) 내열 코일’ ▲상판의 열로부터 코일을 보호하는 ‘고성능 단열재’ ▲전압이 낮거나 높을 경우 제품을 보호하는 ‘고전압·저전압 보호설계’ 등 17가지의 안전장치시스템을 탑재했다.


윤경석 LG전자 부사장은 “초고화력 제품군을 확대해 고객들이 디오스 전기레인지만의 편리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cargo29@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