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Visa, 해외 진출 지원 액셀러레이터 공개…참가 스타트업 모집

금융 입력 2020-12-01 09:00 양한나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전 세계 최대 결제 기술 기업 Visa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 스타트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Visa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Accelerator Program)을 공개하고, 스타트업 총 6곳을 선발한다는 계획을 1일 밝혔다.
 

Visa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들의 상용화 지원에 주력할 예정이며, 선발된 스타트업은 Visa는 물론 아시아 태평양 전역의 금융기관 및 가맹점 네트워크와의 협업 기회를 얻게 된다.
 
Visa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은 자국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솔루션을 선보인 후 다음 단계로 도약하고자 하는 스타트업을 발굴·지원해, 이들이 해외 시장에 진출하고 고객층을 확장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Visa 아태지역 총괄 크리스 클락(Chris Clark) 사장은 “그 동안 스타트업 업계와 긴밀하게 협업해 온 Visa는 자국에서의 성공과는 별개로 해외 진출에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수의 스타트업을 보아왔다”며 “Visa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유망한 스타트업이 해외 여러 국가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Visa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 금융 및 기술 분야의 당면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스타트업을 선발할 방침이다. Visa는 참여 스타트업과 함께 △아직 금융 서비스를 충분히 누리지 못하거나 현금에 의존하는 소비자와 기업을 위한 디지털 경제 접근성 증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비대면 결제 등 기술적 지원이 필요한 소기업 지원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에서 확장되고 있는 오픈 데이터 환경을 활용한 개인맞춤형 뱅킹과 쇼핑 경험 개발 △신용 및 체크 카드 의존 없이 자금 이동을 돕는 새로운 방법 개발 등 다양한 영역에 기여할 계획이다.
 

이어 클락 사장은 “현재 아시아 태평양의 스타트업들이 훌륭한 솔루션들을 계속 선보이고 있다. Visa는 이러한 솔루션들의 상용화에 중점을 두고 이들 스타트업이 금융기관, 리테일 또는 IT회사와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맺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자 한다”며, “특히, Visa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은 성장 가능성과 가치가 높은 소수 정예의 스타트업을 지원해 의미 있는 결과를 이끌겠다는 점이 가장 큰 차별점”이라고 덧붙였다.
 

Visa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은 아시아 태평양 내 스타트업 공동체를 위한 플랫폼 구축과 활동 지원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Visa는 시리즈 A 단계 이상에 진입했으며,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성장에 장기적으로 기여할 의지가 있고, 자국 시장에서 이미 검증된 솔루션을 보유한 스타트업 6곳을 참가자로 선발할 예정이다.
 

Visa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 방법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one_shee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