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거래소,신라젠 상폐 결정 연기…개선기간 1년 부여

증권 입력 2020-12-01 09:00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신약개발업체 신라젠이 상장폐지 위기에서 한숨 돌렸다. 한국거래소가 상장폐지 대신 개선기간 1년을 부여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한국거래소는 지난 30일 기업심사위원회를 열어 신라젠의 상장폐지 여부를 논의한 결과 1년간의 개선기간을 주기로 했다.


신라젠은 개선기간 종료일인 내년 11월 30일부터 7일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와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 확인서 등을 제출해야 한다. 이후 한국거래소는 서류 제출일로부터 15일 이내(영업일 기준)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다시 논의한다.


신라젠은 문은상 전 대표 등 전직 경영진이 횡령·배임 혐의로 구속기소되면서 지난 5월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발생해 5월 초부터 거래가 정지됐다./jjss1234567@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