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이노베이션, 조직개편·임원인사…"ESG 경영 완성"

산업·IT 입력 2020-12-03 16:57 정새미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SK이노베이션은 3 2021년 조직 개편 및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파이넨셜 스토리를 기반으로 ▲그린밸런스2030의 강한 실행을 통해 ▲미래 핵심사업인 배터리사업과 소재사업 성장을 가속화하면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을 완성해 간다는 것이 핵심이다SK이노베이션 ESG의 핵심은 환경이다.
 

우선 SK이노베이션은 전사의 그린밸런스2030 전략을 리딩하기 위해 현 기술혁신연구원을 ‘환경과학기술원’으로 확대 개편하기로 했다그 산하에는 차세대배터리연구센터환경기술연구센터를 각각 신설했다또 화학연구소를 친환경제품솔루션센터로 개칭해 환경분야 기술경쟁력 확보에 주안점을 뒀다. SK이노베이션은 또 배터리연구소를 배터리연구원으로 확대 개편했다.

특히 SK이노베이션은 ESG경영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SV(사회적가치담당조직을 EGS전략실로 확대 개편했다또한 ▲ SK에너지는 친환경 프로젝트 담당을 ▲SK종합화학은 ‘그린 비즈(Green Biz.) 추진 그룹’(플라스틱 순환경제 완성을 위한 신규사업 총괄)을 ▲ SK루브리컨츠는 ‘그린 성장 프로젝트그룹’등을 신설하여 각 사업 자회사 차원에서도 강력하게 실천하기로 했다.

SK이노베이션의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는 에너지산업의 패러다임 전환에 따라 기존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및 친환경 방향의 신규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CIC (Company in Company) 체계를 도입했다.

이에 따라 ▲마케팅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플랫폼 회사로의 성장을 추진하는 ‘P&M(Platform & Marketing) CIC’와 ▲정유-트레이딩 밸류 체인에서 비즈니스 시너지를 강화하는 ‘R&S(Refinery & Synergy) CIC를 각각 신설했다. P&M CIC는 현 SK에너지의 에너지B2C사업본부장인 오종훈 본부장이 맡게 되고, R&S CIC는 현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의 대표인 서석원 사장이 겸직하게 된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은 “이번 조직개편과 인사는 SK이노베이션이 달성해야 하는 그린밸런스와 ESG경영을 중심으로 하는 파이넨셜 스토리에 기반하여 단행한 것”이라며2021년은 현재의 위기 극복은 물론친환경 중심의 신성장 사업을 강력하게 추진하여 그린밸런스2030을 완성하는 중요한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전사의 수평적 기업문화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위해 구성원들이 직접 추진해 온 구성원들 직급을 PM(Professional Manager)으로 통일해 내년 1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이에 따라기존 대리-과장-부장 등의 직급과 호칭은 폐지된다. / ja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