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구 수성구 추가 규제에…인근 비규제지역 ‘경산’ 풍선효과

부동산 입력 2020-12-04 11:47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GS건설이 경북 경산 중산동에 공급하는 ‘중산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달 대구 수성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서 주변 지역에 풍선효과가 나타나는 분위기다. 수성구에 강력한 세금규제가 적용되자 투자 수요가 인근 주변으로 몰리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수성구와 맞닿아 동일한 생활권이 가능한 경북 경산이 수요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11·19대책으로 투기과열지구에만 해당됐던 대구 수성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추가 지정됐다. 투기과열지구는 조정대상지역 보다 이미 제한적인 규제가 적용되지만 세제부분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조정대상지역은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세가 중과되고 장기보유특별공제에서 배제된다. 현행 규제에 따르면 조정대상지역 다주택자의 양도소득세 중과세율은 1세대 2주택의 경우 기본세율에 10%포인트가 추가되고, 3주택 이상은 20%포인트가 추가된다.

 

하지만 올해 7월 발표된 2020 세법개정안에 따라 2주택은 기본세율에 20%포인트 추가, 3주택 이상은 30%포인트가 추가돼 강한 세금규제가 적용될 예정(202161일 이후 적용)이다.

 

이처럼 대구 수성구가 투기과열지구와 조정대상지역 더블 규제로 묶이자, 바로 옆에 위치한 경북 경산이 주목받고 있다. 경북 경산은 기존 대구 수성구에 가해진 투기과열지구 규제로 풍선효과를 보이던 지역인데, 이번 규제로 인해 더욱 강한 풍선효과가 나타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경산시에 들어선 새 아파트 분양권에는 1억원이 넘는 웃돈도 붙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경산시 중산동에 공급된 경산 힐스테이트 펜타힐즈전용 84타입 분양권은 1156,263만원(11)에 거래됐다. 동일 평형타입의 초기 분양가는 39,950만원(기준층)으로 16,313만원의 프리미엄이 형성됐다.

 

경산시에 외지인투자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경산시 외지인(관할시도 외 기타)의 아파트 매매거래 건은 10162건으로 올해 들어 가장 높은 매매거래 수를 기록했다. 최근 거래량을 살펴보면 8123, 9159건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다.

 

경산에 위치한 A공인중개업소 관계자는 기존에도 대구, 부산 등 광역시에서 찾아오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최근 들어 더 증가한 것이 사실이라며 특히 경산 중에서도 브랜드 아파트가 밀집해 있고 수성구 바로 옆에 위치한 중산동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으로, 실제로 중산동에 위치한 새 아파트 전용 84타입이 5억 중후반대 금액에 거래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처럼 경산 부동산 시장이 호조를 보이자 새롭게 분양하는 단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올 연말 GS건설은 경산 중산동 일대에 경산 첫 자이 브랜드 단지 중산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중산자이는 중산동 230번지, 400-1번지 일대에 들어설 예정이며 1281순위 청약을 앞두고 있다. 1단지 8개동 전용면적 74, 84, 1171,144가구, 2단지 3개동 전용면적 96, 117309가구로 구성돼 있으며 2개 단지를 합해 1,453가구로 조성된다.

 

단지가 위치한 중산동은 대구 수성구와 경계를 두고 있어 수성구와 중산 중심 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더블 생활권 입지를 갖췄다. 중산자이는 대구지하철 2호선 사월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대구를 관통하는 달구벌대로가 인접해 대구 도심으로 빠른 진입이 가능하다.

 

비규제지역으로 정부 규제를 받지 않는 다는 것도 장점이다. 중산자이는 부산, 대구, 울산 등 지방광역시과 달리 전매제한 기한이 없고, 6개월이상 청약통장에 가입된 만 19세 이상이면 세대주, 세대원, 유주택자 제한 없이 1순위 청약을 도전할 수 있다.

 

분양관계자는 수성구 규제로 중산자이에 대한 풍선효과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며, 실제로 지난 27일 진행한 실시간 라이브방송에 25,000명이 넘는 시청자가 참여하는 등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중산자이를 통해 중산동의 브랜드 타운 가치가 더욱 상승하고 높은 프리미엄이 예상되는 만큼 실수요자와 투자자 모두에게 많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중산자이는 12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81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1단지 12152단지 1216일에 진행되며 정당계약은 1단지 1228~12312단지 1229~1231일 견본주택에서 진행된다. 1단지와 2단지 당첨자 발표일이 다르기 때문에 두 개 단지 동시 청약접수도 가능하다.

 

중산자이 견본주택은 대구 수성구 달구벌대로 66120에 마련돼 있다. 입주는 202311월 예정이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