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테라젠바이오, DTC 유전자검사 항목 70개로 늘려 출시

증권 입력 2020-12-04 13:51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테라젠바이오는 국내 최다 검사 항목으로 구성된 비의료기관용 DTC(소비자 대상 직접) 유전자 검사 서비스 ‘진스타일’ 시리즈를 업그레이드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항목 확대에 따라 더욱 풍부한 유전적 정보와 다양한 솔루션을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테라젠바이오 측은 기대하고 있다.


테라젠바이오는 올해 3월부터 약 7개월간 질병관리청 주관으로 실시된 ‘2차 DTC 인증제 시범사업’에서 국내에 허용된 70개 전 검사 항목에 대한 승인을 획득했으며, 최근 개정된 보건복지부 관련 고시에 맞춰 신규 서비스를 개시했다.


지난해 1차 시범사업에 이어 올해까지 정부가 주관한 2차례의 시범사업에서 연속으로 국내 최다 항목 인증을 획득한 기업은 테라젠바이오가 유일하다.


테라젠바이오의 기존 DTC 유전자 검사 항목은 영양소, 운동 특성, 피부 미용, 모발, 식습관, 비만, 개인 특성 등 웰니스 분야 55개였다.


이번에 새로 선보이는 검사는 그동안 허용되지 않았던 비타민A, 셀레늄, 루테인 등의 영양소를 비롯해 골질량, 복부 비만, 운동에 의한 체중 감량 효과, 체중 감량 후 회복(요요) 가능성 등이다.


테라젠바이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생활 패턴이 급격히 바뀌고 있는 요즘, 대표적인 언택트 헬스케어 서비스인 DTC 유전자 검사를 통해 소비자들이 생활습관 개선 등 맞춤형 건강 관리에 더욱 신경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에 테라젠바이오가 출시한 ‘진스타일’ 시리즈는 △국내 최다 항목의 종합 서비스 ‘진스타일 웰니스 70’ △맞춤형 영양소 및 건강관리에 특화된 ‘진스타일 헬스 뉴트리션 38’ △피부, 모발, 운동 등을 중점 분석하는 ‘진스타일 뷰티 피트니스 31’ △체중 관리에 초점을 맞춘 ‘진스타일 다이어트 28’ △조상 및 혈통 찾기 서비스 ‘진스타일 미(Me)’ 등 5종이다.


이 서비스는 진스타일몰(genestyle.co.kr) 및 제휴사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비용은 각각 15~40만 원 선이다. 또한 출시를 기념해 ‘진스타일 웰니스 70’과 ‘진스타일 미(Me)’ 결합 서비스를 60% 할인된 17만 원에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한편 ‘DTC(Direct to consumer) 검사’는 소비자가 의료기관을 방문하지 않고, 온라인이나 매장 등을 통해 검사기관(기업)에 직접 의뢰할 수 있는 유전자 검사 서비스를 일컫는다.


정부는 지난해까지 업계 전체에 DTC 유전자 검사 항목을 11개로 일괄 제한해 왔으나, 최근 ‘시범사업’을 통해 검사의 정확도와 안전성, 소비자 만족도 등을 평가, 각 기업별로 검사 항목 수를 차등 허용하고 있다.

 /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