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S건설, 이천 첫 자이 ‘이천자이 더 파크’에 공간특화 설계 도입

부동산 입력 2021-09-23 10:31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천자이 더 파크 전용면적 84㎡A 주방 모습. [사진=GS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GS건설은 경기도 이천시에 처음으로 들어서는 자이(Xi) 아파트를 9월 말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6층 지상 최고 2511개 동 전용면적 59~107706가구다. 전용면적 별로는 59A 136가구 59B 69가구 84A 229가구 84B 130가구 84C 24가구 84T(옥외공간) 17가구 102T(옥외공간) 9가구 10792가구 등이다.

 

이 아파트는 민간공원 조성 특례사업으로 부악공원 내에 들어선다. 부악공원 총 면적은 167,000로 축구장 약 18배 정도의 크기인 125,000가 부악공원시설 등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공원부지 내에는 잔디마당, 어린이정원, 가족피크닉장 등 다양한 레저·문화공간과 온 가족이 다양한 운동을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 체육공간인 꿈자람센터 등이 계획돼 있다.

 

이천자이 더 파크는 자이 고유의 디자인과 색채를 사용해 외관을 디자인하고, 공원 내 조성하는 아파트답게 주변 자연환경과 어울릴 수 있도록 단지 내 풍부한 녹지공간과 조경시설을 마련할 예정이다. 저층 석재 마감으로 아파트의 고급스러움도 부각시킨다는 계획이다. 대형옥탑구조물 및 경관조명도 설치된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이천시 증일동 일원에 있으며, 이천자이 더 파크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평면 및 인테리어, 분양일정 등의 상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입주는 20249월 예정이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