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월부터 개인 공매도 주식 90일 대여 가능

증권 입력 2021-09-23 20:15 윤혜림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오는 11월부터 개인 투자자가 공매도를 목적으로 주식을 빌리는 기간이 90일로 늘어날 전망입니다.


금융위원회(금융위)는 오늘(23일) 개인대주제도를 이용하는 투자자의 주식 차입 기간을 기존 60일에서 90일로 연장한다고 발표했습니다.


1회로 제한됐던 차입조건도 완화됩니다. 앞으로 개인 투자자는 상환 후 재대여 절차 없이 추가 만기 연장도 여러 번 할 수 있습니다.


한편, 금융위는 실시간 대주 통합거래시스템을 연내에 구축하고, 대주 재원 활용도도 높이겠다고 밝혔습니다./grace_ri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