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굿닥, KT 헬스케어 영상통화솔루션 도입…모바일상담 시범서비스 나서

증권 입력 2021-10-18 10:58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굿닥은 18일 KT ‘헬스케어 영상통화솔루션’ 도입을 통해 헬스케어 부문에 특화된 비대면 모바일상담 시범서비스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서비스는 코로나19 이후 증가한 국내 비대면 헬스케어 시장 수요 대응을 위해 지난 6월 굿닥과 KT가 체결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공동개발 및 사업협력’ 업무협약(MOU)에 따른 제휴 협력의 일환이다. 국내 이용자 수 1위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굿닥’에 KT의 ‘헬스케어 영상통화솔루션’ 기술을 융합해 병원과 환자 간 의료 접근성을 높여 가겠다는 전략이다.

 

굿닥 앱 내에서 모바일상담 형태로 제공되는 이번 시범서비스는 신청 유저에 한해 한정적으로 진행된다. KT가 지원하는 헬스케어 특화 영상솔루션은 최근 △헬스 IoT 디바이스 연동 △실시간 이미지 공유 △AR 드로잉 등의 기능까지 영역을 확장하고 있는 만큼, 회사 측은 향후 지원 기능을 확대해가며 비대면 방식 상담 과정에서 제한돼 왔던 상호 커뮤니케이션을 한층 정밀하게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연내 비대면 진료 섹터를 중심으로 전반의 리뉴얼 서비스 출시 준비가 진행 중인 굿닥은, 이번 시범서비스에서 양사 간 기술 콜라보를 통해 사용자 중심의 기능개선 방향을 모색하고 좀 더 다각적인 측면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체제 보완에 나선다는 목표다. /byh@sedaily.com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