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산시,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100일 앞두고 관리실태 점검

전국 입력 2022-05-02 18:09 수정 2022-05-02 18:12 유태경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오는 27일까지 사업장 30곳 대상

부산시청 전경. [사진=부산시]

[부산=유태경기자] 부산시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100일을 앞두고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등 시 소관 사업장 전수 현장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오는 27일까지 4주간 사업장 30곳을 대상으로 ▲사업장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과 이행 적정성 여부 ▲안전보건에 관한 의무사항 이행실태 ▲유해·위험요인 등을 점검한다. 


시는 이번 점검에서 산업재해 발생 4대 주요 원인인 추락, 끼임, 충돌, 화재·폭발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작업 전 안전교육 ▲개인보호구 착용 ▲산업안전 보건기준 준수 여부 ▲안전 재해 예방조치 ▲전문인력 적정 배치 등을 살펴 사업장별 안전 및 보건 확보 의무사항의 미비점을 보완하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특히, 시가 운영하는 노동안전보건지킴이단도 주요 공사 현장을 직접 찾아 점검을 펼칠 계획이다. 노동안전보건지킴이단은 산업재해 예방과 관련 활동 경력을 가진 전문가들로, 현재 26명이 활동하고 있다. 지자체와 공공기관 등이 발주한 공공공사 현장을 중심으로 사업장의 위험 요소를 점검한다. 


시는 자체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사업장과 직원들을 비롯한 시의 모든 행정에 산업안전보건체계가 뿌리를 내리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민간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주 교육과 산재예방 교육 등을 추진하고 안전보건환경 실태조사 연구용역을 실시해 부산만의 업종별 산재 예방 매뉴얼을 개발하는 등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철저히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중대재해처벌법은 잘못한 것에 대한 처벌보다는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고 준비하라는 의미"라며 "법 시행 100일이 되는 시점에 현장점검을 통해 그동안 추진해 온 사항들이 현장에서 얼마나 잘 적용되고 있는 점검하고, 개선하기 위한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jadeu0818@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유태경 기자 보도본부

jadeu0818@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