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T에스테이트, 블록체인 기반 오피스·상가 임대차 전자계약 서비스 개시

부동산 입력 2022-07-13 09:36 설석용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 절차. [사진=KT에스테이트]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KT그룹 부동산 전문회사 KT에스테이트가 국내 최초로 오피스·상가 임대차 계약을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계약 시스템으로 할 수 있는 서비스 프로그램을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는 빌딩 오피스 및 상가 임대차 계약을 임차인의 공인인증서 또는 휴대폰 명의 인증을 통해 실시간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는 서비스다. 


기존의 빌딩 임대차 계약 방식은 대면으로 진행돼, 계약 체결 시 임대인과 임차인의 이동시간, 인장날인 등 절차상 상당 시간이 필요했다. 또 종이 계약 문서를 보관하는 등 추가 관리 업무도 해야 했다.


KT에스테이트의 임대차 전자계약 서비스를 사용하게 되면 거리에 상관없이 안전하고 편리한 비대면 계약 체결이 가능하다. 또 체결된 계약서는 암호화 돼 문서가 자동 보관되는데, 기존의 대면 계약과 마찬가지로 동일한 법적 효력을 가진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가를 받은 KT Document-DX 페이퍼리스 플랫폼을 활용해, 계약 체결부터 전자 계약서의 보관까지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것이다. KT Document-DX 페이퍼리스 플랫폼은 전자문서의 생성·증명·폐기 등 생애주기 전반을 관리하며, 진본성과 위·변조 여부를 기술적으로 입증할 수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 2020년 12월에 전자 문서 계약서를 공인 전자문서센터에 보관하는 경우 법적 효력을 부여한다는 내용의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 기본법'을 개정한 바 있다.  


KT에스테이트의 자산운영 사업을 총괄하는 서대석 본부장은 "최근 많은 기업들이 비대면 중심의 업무 수행을 추구하고 있으며, 그 과정에서 비대면 임대차 전자계약 서비스에 대한 수요는 지속적으로 늘어 갈 것으로 보고 있다"며 "KT에스테이트는 자산관리 업무의 디지털 전환을 통해 고객사의 니즈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더 나아가 차별화된 디지털 자산관리 업무 전환으로 자산운영 및 관리 시장의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KT에스테이트는 KT AI, Cloud, IoT, 빅데이터 등의 하이테크 서비스 및 ICT 기반의 스마트 종합빌딩관리 서비스를 확대 검토 중이다. 또 국내최초 Cloud 기반의 BEMS 1등급 인증, 스마트 통합관제 플랫폼 등 자산관리(PM)과 시설관리(FM) 등의 전반적인 빌딩운영/관리 분야의 첨단화도 선도해 나갈 예정이다. /joaqu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경제산업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