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금투, ‘신한투자증권’으로…“변화·혁신”

증권 입력 2022-09-28 19:29 성낙윤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신한금융투자가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아 사명 변경과 함께 사업 혁신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신한금융투자는 오는 10월부터 ‘신한투자증권’으로 13년 만에 사명을 변경합니다.


회사는 올해 들어 ‘변화’와 ‘혁신’을 주요 키워드로 전면에 내세웠습니다. 김상태 전 미래에셋증권 IB총괄 사장을 영입하고, 여의도 본사 사옥을 매각하는 등 굵직한 변화를 이어가고 있다는 평가입니다.


이영창 신한금융투자 대표는 지난 8월 창립 20주년 기념식에서 “자본시장의 대표 증권사로 거듭나기 위해서 고객을 중심에 두고 언제나 변화하고 혁신해야 한다”고 직원들에게 당부한 바 있습니다./nyseo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성낙윤 기자 경제산업부

nyseo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