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농협생명, 농가 수해복구·일손돕기 실시

금융 입력 2022-09-29 23:09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김장섭 NH농협생명 자산운용부문 부사장(두 번째 줄 오른쪽 네 번째), 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두 번째 줄 오른쪽 여섯 번째), 김길수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 본부장(두 번째 줄 오른쪽 여덟 번째)과 임직원 30여명이 농촌일손돕기를 진행했다. [사진=NH농협생명]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NH농협생명 자산운용부문 임직원 30여명이 지난 28일 경기도 수원시 하광교동 블루베리 농장을 찾아 수해복구와 농가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 감소와 농촌 고령화로 인한 농업 활동인구 감소로 현재 농촌은 인력난이 심각한 상황이다. 이번 방문한 농가도 블루베리 수확 이후 내년도 농사를 위한 일손을 구하지 못하고 있어, 임직원이 직접 찾아 일손을 보탰다.


농장을 찾은 임직원들은 블루베리 나무 주변에 자란 잡초를 제거하고 주변 환경정리를 도왔다. 또한 수해로 무너진 농장 주변 도랑을 파 수로를 만드는 등 수해 복구 작업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일손돕기에는 NH농협생명 김장섭 부사장을 비롯하여 임직원 30여명과 함께 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 김길수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 등 NH농협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김장섭 NH농협생명 부사장은 “앞으로도 농업현장의 어려움에 귀를 기울이고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