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국민카드 태국 현지 법인, 삼성전자 파이낸스 플러스 서비스 런칭

금융 입력 2022-10-03 16:26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KB국민카드]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KB국민카드의 태국 현지법인 ‘KB제이캐피탈(KB J Capital)’이 삼성전자 태국법인 휴대폰 할부금융서비스인 삼성 파이낸스 플러스 서비스(Samsung Finance Plus Service, “이하 SF+”)를 3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SF+는 삼성전자 인도법인이 추진하여 성공한 모델로, 이번 계약을 통해 KBJ캐피탈은 SF+의 파트너사로 태국 내 삼성전자 휴대폰 구매 시 할부금융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게 된다.


KB제이캐피탈은 삼성전자 태국법인의 태국시장 SF+프로그램 적용을 위한 금융기관 대상 경쟁입찰에서 태국내 은행을 포함한 다수의 경쟁사 중에서 지난 3월 파트너사로 선정되었으며, 지난달 26일에 ‘삼성 파이낸스 플러스 파트너 계약’을 체결했다.


KB제이캐피탈은 신청 및 승인 등의 전 과정 디지털화를 통해 고객이 휴대폰을 구매 시 매장에서 할부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SF+ 할부금융서비스를 런칭하였으며, 올해 말까지 태국 내 전국의 휴대폰 매장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삼성전자와의 계약을 통해 KB J Capital의 위상 강화가 기대된다”며 “태국 내 삼성전자의 휴대폰 판매 파트너로 영업채널 다각화를 통해 향후 태국 내 최상위권(Top-tier) 여신전문금융회사로 도약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 kmh2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