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BK기업은행, 레슬링·역도 공식파트너 후원…3년간 6억원씩 지원

금융 입력 2022-11-16 16:36 수정 2022-11-16 16:36 김수빈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IBK기업은행이 지난 15일 레슬링과 역도 종목의 공식파트너 후원 협약을 맺었다. [사진=IBK기업은행]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IBK기업은행이 지난 15일 레슬링과 역도 종목의 공식파트너 후원 협약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레슬링과 역도 종목의 공식파트너로서 유소년 유망주 육성, 국가대표팀 지원 등에 3년간 총 6억원을 각각 후원하기로 했다.


역도는 대한민국이 최초로 올림픽 메달을 획득한 종목이다. 장미란 선수와 함께 2000년대 최고 부흥기를 맞이했다. 레슬링은 최초로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한 종목으로 현재까지 금메달 11개를 획득한 전통적인 효자종목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종원 기업은행장을 비롯해 아테네 올림픽 역도 은메달리스트 이배영 감독, 런던 올림픽 레슬링 금메달리스트 김현우 선수가 참석했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이번 후원을 통해 스포츠 발전을 위한 자그마한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파리올림픽 등 세계대회에서 좋은 결과를 얻어 국민들에게 새로운 감동과 희망을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스포츠 발전을 위해 여자배구단과 사격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년 여자바둑 대회 개회, 테니스 유망주 육성 등을 후원하고 있다. /kimsou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금융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아시아창의방송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