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카드, 인디뮤지션 발굴 '2019 루키 프로젝트' 개최

금융 입력 2019-07-08 18:04 수정 2019-07-08 18:05 고현정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인디뮤지션 발굴, 육성 프로그램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재능 있는 인디뮤지션을 발굴해 페스티벌 섭외, 뮤직비디오 및 앨범 제작 등 다양한 방법으로 이들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5년부터 5년째 매년 진행되고 있다.


프로젝트 참가신청은 8일부터 네이버뮤직 뮤지션리그를 통해 할 수 있다.

전문가 심사와 네티즌 투표를 통해 결선콘서트 참가자가 확정되고, 오는 8월말 최종 우승팀이 가려질 예정이다.


'2019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의 최종 3팀으로 선발되는 뮤지션에게는 총 상금 2,000만원과, 국내 최대 음악 축제인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GMF2019) 공연 기회가 주어진다.


지난해는 총 254개팀이 참가해 동갑내기들로 구성된 4인조 밴드인 '설(SURL)'이 대상을 차지하며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신한카드 무대에 오른 바 있다.


한편 신한카드는 지난 6월 27일 지난해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뮤지션 중 톱5에 올랐던 설(SURL)•오이스터•훈스•더폴스(The Poles)•모트의 대표곡을 담은 앨범을 발매했다.

'루키프로젝트-1st Compilation'에는 설(SURL)의 신곡 '킬라(Cilla)' 영어 버전과 '더 라이트 비하인드 유(The Lights Behinds You)' 등이 수록됐으며, 멜론, 지니뮤직, 네이버뮤직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이번 앨범을 감상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앨범 발매는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를 통해 발굴된 인디밴드가 대중들에게 조명 받을 수 있는 소중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문화 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고객과 소통을 위한 문화마케팅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증권부

go8382@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