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니신도시' 도시개발사업, 연내 2만가구 분양

부동산 입력 2019-07-18 08:35 수정 2019-07-19 07:5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미니신도시 건설사업으로 불리는 도시개발사업’으로 연내 2만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18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올 하반기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아파트 19개 단지, 21,426가구가 공급된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경기도 8개 단지, 7,072가구 인천 2개 단지, 6,285가구가 분양할 예정이다. 지방에선 호남권 3개 단지, 2,666가구 충청권 3개 단지, 2,576가구 영남권 3개 단지, 2,827가구 등이다.(임대 제외)

 

도시개발사업은 주요 도심 인근의 나대지를 이용해 조성되는 소규모 계획도시로 주거, 상업, 문화 등 자족기능이 가능한 미니신도시로 형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지자체 및 민간사의 주도로 개발계획을 추진함으로써 주거 및 교통 인프라 형성이 빠르고, 지구내 계획된 아파트 물량만 공급됨에 따라 희소성과 투자가치를 지닌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도시개발지구 내 아파트는 대부분 1,000세대 이상의 대단지로 공급돼 해당 지역내 랜드마크 역할을 한다면서 대규모로 조성되는 공공택지보다 개발 속도가 빠르고 인근 노후화된 구도심보다 미래가치에 대한 경쟁력이 높아 수요자들에게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