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 모로코와 코로나19 진단키트 단독 공급계약 체결

증권 입력 2020-03-25 09:2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분자진단 헬스케어 전문기업 랩지노믹스가 모코로 정부와 단독으로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모로코 대사관으로부터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에 관한 요청 공문을 접수했으며, 초도 물량 10만 테스트를 모로코 보건복지부에 직접 납품하게 된다.

회사관계자는 “중동, 그리스, 이탈리아, 폴란드에 이어 다섯 번째 해외판매 계약으로 정부기관과의 직접 계약은 매우 의미 깊은 일이며, 세계적인 확산 추세에 따라 현재 협의를 진행 중인 지역과 국가에서도 추가적인 주문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회사는 이외에도 캐나다, 호주, 일본, 스페인, 프랑스, 이스라엘, UAE, 남아공, 체코, 우즈베키스탄, 크로아티아,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필리핀, 미얀마 등 약 30개 이상의 국가에서 코로나 진단키트에 대한 판매 요청이 있어 해당국가의 정부 또는 현지 딜러들과 협의 중이다.

/one_shee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