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대규모 공채…이재용 “4만명 약속 지킬 것”

경제·사회 입력 2020-03-27 15:58 수정 2020-03-27 22:53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삼성전자는 이번 상반기 신입 공채에서 그동안 공채 때마다 가장 많은 직원을 채용해 온 디바이스솔루션 부문 메모리사업부에서만 1,300여명을 채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전자는 다음 달 초 원서 접수를 받고, 오는 5월 ‘삼성 직무적성검사’(GSAT)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지난 2018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3년간 180조원 신규 투자와 4만명 직접 채용 방침”을 밝힌 바 있습니다. 2018년과 지난해 삼성은 각각 1만여명을 신규 채용했습니다.


최근 이재용 부회장은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 코로나19 여파에도 채용과 투자 규모를 줄이지 않겠다며 “2년 전 약속을 꼭 지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