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미래사업분야 '2020 글로벌 인턴십' 채용

산업·IT 입력 2020-04-29 11:27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채용 포스터. [사진=현대자동차]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현대자동차가 코로나19로 인해 얼어붙은 채용 시장에도 불구하고 국내외 인재들에게 다양한 직무 경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현대차는 오는 5월 5일까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데이터 분석 ▲자율주행 ▲연료전지 ▲로보틱스 등 다양한 미래사업분야의 글로벌 인턴십 채용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2020 글로벌 인턴십’은 ▲직무 경험, 탐색 기회를 가지는 연구 인턴 ▲실습 종료 후 평가 우수자를 대상으로 채용 혜택을 부여하는 채용전환형 인턴 두 가지로 진행된다.

 

모집 직무는 총 26개로 연구 인턴 19개 직무(▲자율주행 시스템 기술 개발 ▲연료전지시스템 설계 및 제어 ▲데이터 분석 ▲신사업/전략 기획 등), 채용전환형 인턴 7개 직무(▲로봇 알고리즘 개발 ▲로봇 네비게이션 기술 개발 ▲상용 마케팅 ▲데이터 플랫폼 개발 등)이다.

 

모집 대상은 ▲연구 인턴의 경우 해외 및 국내 학/석사 기졸업자 또는 재/휴학생(학년무관), 박사 재학생(졸업생 제외) ▲채용전환형 인턴의 경우 실습 종료 후 입사 가능한 자로, 해외 및 국내 학/석사 기졸업자 또는 2020년 내 졸업예정자이다. 

 

지원자 안전 및 편의를 위해 면접 전형은 화상으로 진행되며, 지원자는 2 차수로 나누어지는 실습 프로그램 중 하나의 차수를 자율적으로 선택할 수 있다. (※ 1차 실습 : 5월 말~7월 말, 2차 실습 6월 말~8월 말)

 

글로벌 인턴십에 선발된 인원은 직무 중심의 실습 프로그램 참여와 함께 오리엔테이션, 정기 그룹 활동 등을 통해 국내외 인재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또한 현대차의 방향성인 ‘모빌리티 솔루션 프로바이더(Mobility Solution Provider)’와 관련된 다양한 기회를 제공받으며 ▲임원들과 현대차의 비전을 공유하는 자리인 비전 토크 ▲현대차 기술을 체험하는 테크 익스피리언스 ▲제네시스 스튜디오, 현대 모터스튜디오 견학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인턴십 수료 결과에 따라 평가 우수자에게는 채용 전환(채용전환형 인턴/연구 인턴), 추후 지원 시 최종 면접 기회 부여(연구 인턴) 등 다양한 혜택을 부여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인턴십과 채용 기회가 감소하는 상황에서도 국내외 대학생 및 유학생들에게 자동차 산업의 변화, 현대차의 전략 방향성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며, “미래 사업분야 우수 인재 발굴, 글로벌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기회로 삼을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 ja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