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긴급고용안정지원금, 93만명에 월 50만원 지급”

경제·사회 입력 2020-05-07 08:3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7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지원과 관련 “약 93만 명에게 월 50만 원씩 3개월분 고용안정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오늘(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정부는 사각지대 근로자·노동자에 대한 보다 촘촘한 고용안전망 보호를 위해 지난 5차 비상경제회의 때 한시적으로 1조5,000억 원 규모의 긴급고용안정 지원제도를 신설하기로 결정했고, 그 세부 추진 계획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재원 1조5,000억 원에 대해 “지급의 시급성을 감안해 지난 4일 9천400억 원의 예비비 지출을 결정한 바 있으며, 나머지 소요는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반영해 확보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jjss1234567@naver.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