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워치] 방콕 식당, 판다곰 인형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경제·사회 입력 2020-05-14 17:33 수정 2020-05-14 20:38 정훈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태국 관광도시인 방콕의 한 식당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기 위한 방법으로 판다곰 인형을 동원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손님들에게 한 칸씩 떨어져 앉아달라고 안내를 하는 대신, 판다곰 인형을 앉혀둔겁니다.


손 쉽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듬성듬성 자리가 비어 보기에 안 좋던 식당 내부 분위기도 개선되는 효과를 얻었습니다.


이 식당 주인은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켜야한다는 조건으로 규제가 완화됐지만, 손님들이 테이블에 혼자 앉아 있는 게 이상한 느낌이 들어서 봉제 장난감을 앉혀놓자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판다곰 인형과 식사를 한 고객들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알고는 있지만 늘 어디에 앉아야 할지 헷갈리는데, 판다곰을 보고 쉽게 자리를 찾을 수 있었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습니다. /cargo29@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