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독거노인 후원

증권 입력 2020-06-02 15:4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한국거래소는 코로나19 피해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등포구 독거노인 220명에게 각 가정에 밑반찬 등 건강식품을 배달 지원하는 후원을 2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복지기관이 운영을 한시적으로 중단함에 따라 경로식당 등 복지서비스를 받지 못하게 된 독거노인들을 돕고자 마련됐다. 거래소는 취약계층 무료식사를 제공하는 영등포구노인복지관 경로식당에 식기세척기 등 기자재도 후원했다.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누구보다 지역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관심과 후원이 더욱 필요한 상황”이라면서 “거래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며 우리 사회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속적인 후원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거래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부모가정 등 취약계층 아동 1,950명이 사용할 마스크 4만장과 손세정제 1만개 등 개인 위생물품과 온라인수업을 대비하기 위해 PC 100대를 후원하는 등 코로나19 관련 총 1만4,710명에게 3억원 상당의 후원을 실시한 바 있다./jjss1234567@naver.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