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코로나19' 극복 기여한 창업기업 지원

산업·IT 입력 2020-07-02 11:40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일 서초구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기아자동차 송호성 사장(가운데) 등 참석자들이 영상을 통해 선발 기업 관계자들과 ‘함께 극복 코로나19’ 온라인 기금전달식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기아자동차]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기아자동차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힘쓴 창업기업을 지원한다.

 

기아차는 지난 1일 ‘함께 극복 코로나19’ 기금전달식을 열고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기업들에 지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전달식은 기아차 송호성 사장과 8개 선발 기업 대표들의 온라인 간담회 형태로 진행됐다.

 

‘함께 극복 코로나19’는 기아차의 사회공헌 활동 ‘굿 모빌리티 캠페인’의 일환으로, ‘#덕분에’ 캠페인에 동참해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피해 극복을 위해 노력한 창업초기기업을 격려하기 위한 지원사업이다.

 

이번 지원사업에서 열매나눔재단은 참가기업 모집과 선발 및 사후관리를, 그린카는 기부금 적립 캠페인 플랫폼 제공과 선발 기업 대상 그린카 무료이용권 지원을 담당한다.

 

기아차와 열매나눔재단은 IT 기술, 방역, 마스크 기부 등 다양한 방식으로 기여한 창업초기 스타트업 및 중소벤처 등을 대상으로 지난 5월 4일부터 29일까지 모집 및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기업에 1,000만원씩, 총 8,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

 

지원예산은 ‘착한 소비’ 문화 확산을 위해 그린카와 연계한 기부금 적립 캠페인 ‘숨은 영웅 찾으RUN’을 통해 마련했다. 5월 25일부터 6월 28일까지 약 5주 동안 그린카 고객이 기아 차량을 이용해 1km 주행할 때마다 50원의 기부금을 기아차가 적립하는 방식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함께 극복 코로나19’는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발 벗고 나선 창업기업을 돕고 고객에게 ‘착한 소비’ 기회를 제공한다는 의미가 있다”면서 “고객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지원사업 ‘굿 모빌리티 캠페인’을 카셰어링 외에도 다양한 모빌리티 영역으로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ja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