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서포트, 이벤트 전문 기업 에이프릴오투와 MOU 체결

증권 입력 2020-07-07 13:4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형수 알서포트 대표(우)와 이철수 에이프릴오투 대표(좌)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알서포트]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글로벌 클라우드 비대면 원격 솔루션 전문 기업 알서포트가 이벤트 전문 기업 에이프릴오투와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알서포트는 이번 제휴로 코로나19 국면에 위기를 맞아 대체재 마련에 고심하고 있는 오프라인 행사들에 비대면 솔루션을 이용해 비대면 행사 시장을 개척하겠다는 계획이다.


국내 이벤트 산업은 연간 약 2조5,000억원의 규모이지만 올해 코로나19 상황에서는 25%도 달성하지 못할 것으로 업계에서는 전망하고 있다.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이벤트 산업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피할 수 없는 변화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이에 따라 업계는 적극적인 온라인 행사로의 전환을 시도하고 있지만 경험 미숙과 IT 솔루션 부재로 인해 이마저도 쉽지 않다는 반응이다.


25년간 대기업을 중심으로 박람회, 시상식, 세미나 등 오프라인 행사를 기획 및 운영해 온 (주)에이프릴오투는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해 알서포트와 손을 잡았다. 알서포트의 국내 1위 웹 화상회의 ‘리모트미팅’과 곧 출시될 웨비나 ‘리모트세미나’를 이용해 오프라인 행사를 온라인 행사로 적극 전환할 예정이다.


에이프릴오투는 고객 요구에 따라 리모트미팅과 리모트세미나에 기반해 이벤트 연출을 접목하여, 실시간 온라인 생중계에 무대, 영상, 조명 등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양사간 협업으로 온라인 이벤트 플랫폼에 리모트미팅, 리모트세미나와 같은 비대면 솔루션을 접목해 신규 비대면(Untact) 이벤트 시장을 개척한다.


이철수 에이프릴오투 대표는 “코로나19로 침몰한 오프라인 이벤트 시장을 타개하기 위해 준비한 자사 온라인 이벤트 플랫폼에 알서포트의 비대면 솔루션을 담게 되었다”며 “광고주 니즈에 최적화된 온라인 이벤트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포스트 코로나에 급부상하고 있는 비대면 이벤트 산업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서형수 알서포트 대표는 “알서포트의 화상회의 리모트미팅은 이미 크고 작은 컨퍼런스와 세미나에서 그 효과가 검증되었다”며 “아직 시스템이 정립되지 않은 비대면 이벤트 시장에 알서포트의 비대면 솔루션이 표준으로 자리매김해 그 활용가치를 늘려갈 것”이라고 전했다.

 /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