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광글라스, ‘종합에너지기업’으로 탈바꿈…10월말 합병법인 출범

부동산 입력 2020-08-13 16:2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 서초구에 있는 이테크건설 본사 전경. [사진=이테크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삼광글라스가 13일 이사회를 열고 합병 및 분할합병을 위한 임시주주총회를 진행키로 했다고 밝혔다. 

 

임시주주총회는 내달 29일 진행하고 이를 위한 주주확정 기준일은 오는 28일로 확정했다. 임시주주총회에서 합병 및 분할합병이 통과되면 이르면 10월에 삼광글라스는 종합에너지기업으로 탈바꿈하게 된다.

 

회사는 합병 및 분할합병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경영효율성과 투자안정성 제고 등 합병의 효과를 향유하는 것이 3사 주주 모두에게 이익이라고 판단해 삼광글라스의 합병 및 분할합병가액을 자산가치 기준으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삼광글라스와 이테크건설, 군장에너지의 1주당 합병 가액은 1:2.57:1.71로 산정됐다.

 

삼광글라스 관계자는 합병가액은 주주의 재산적 가치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만큼 오랫동안 심사숙고 해 결정했다많은 주주와 이해관계자들이 삼광글라스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을 위해 이번 합병에 찬성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