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리바트, 2030 잡는다…‘팝 캐주얼 가구’ 출시

산업·IT 입력 2020-09-28 22:00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현대리바트가 영고객을 겨냥한 디자인 실험에 나섰다. 기존 현대리바트의 모던하고 심플한 디자인에서 벗어나, 예술 작품에 활용되는 다양한 기법을 가구 디자인에 적용한 것은 국내 대형 가구업체 중에선 처음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의 토탈 인테리어기업 현대리바트는 팝아트・수채화・유화 등에 활용되는 다양한 예술 작업 기법에서 영감을 받아 이질적인 소재 및 색상을 가구 디자인에 과감히 조합한 팝 캐주얼 가구컬렉션 16종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제품은 수납장(5개 모델)・티 테이블(5개 모델)・스툴(3개 모델)・거울(2개 모델)・잡지꽂이(1개 모델) 등의 소가구로,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하거나 1~2인 가구가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팝 캐주얼(Pop casual)’은 보통 패션업계에서 사용되는 용어로, ‘격식이 없고,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방식의 조합을 의미한다. 현대리바트는 그동안 화이트・그레이 등 무채색 위주의 색상을 적용한 심플하면서도 정형화된 디자인의 가구를 주로 선보였는데, 이번엔 자유로운 형태의 곡선과 파스텔 계열의 색상 등을 조합한 독창적인 디자인의 컬렉션을 처음 선보인 것이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자신만의 남다른 개성을 홈인테리어를 통해서도 드러내려는 20~30대 영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처음 기획하게 됐다이번 컬렉션 제품은 인테리어 포인트 아이템으로 활용하거나 고객 취향에 맞춰 여러가지 제품을 조합하기에도 좋다고 말했다.

현대리바트는 우선, 이번 팝 캐주얼 컬렉션에 다양한 예술 작업 기법에서 영감을 받고 디자인 차별화를 꾀했다. 물감을 도화지에 떨어뜨리거나 흩뿌리는 드리핑(Dripping)’ 회화 기법을 활용해 티 테이블(드리핑)을 제작했는가 하면, 물감을 여러 번 덧칠해 색상 본연의 아름다움을 강조하는 방식인 마티블(Martible)’ 회화 기법을 활용해 거울을 출시했다. 상반된 오브제 배치로 시각적인 충격을 주는 데페이즈망(dépaysement)’ 조형 기법을 활용한 장식장(데페이즈・프로타주)도 내놓는다.

또한, 서로 다른 이질적인 소재도 과감히 조합했다. 차가운 느낌의 메탈 소재를 따뜻한 느낌의 국산 원목 소재와 자연스럽게 연결한 클루아종수납장을 비롯해 시멘트와 대리석 입자를 혼합한 모조 자연석과 ‘S형태의 스틸 소재를 결합한 티 테이블(20T 협탁) 등이 대표적이다.

현대리바트는 팝 캐주얼 가구 출시를 위해 디자인TF(13)’을 구성해 지난 4개월간 준비해왔다. 이들은 명화(名畵)는 물론 금속 미술, 설치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예술 작품을 참고해 젊은 세대의 취향에 맞는 색상과 패턴・소재 등을 연구했으며, 심플하고 모던함을 강조하기 위해 기존 화이트・그레이 등 단조로운 색상 외에 트렌디한 느낌의 원색・파스텔톤 등 20여 색상을 팝 캐주얼 가구대표 색상으로 선정하기도 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팝 캐주얼 가구컬렉션의 가격은 수납장(70~140만원)・티 테이블(10~130만원)・스툴(15~50만원)・거울(10~20만원)・잡지꽂이(27만원) 등으로, 기존 현대리바트 제품보다 가격대가 30~50% 가량 높다. 기존 가구 제품과는 달리, 다양한 굴곡과 곡선 등 정형화되지 않은 형태가 많아 수작업으로 제작 된데다, 천연 원목, 테라조 대리석, 스테인레스 크롬 도금 등 고가의 소재가 적용됐기 때문이다.

현대리바트는 특히 리바트 강남전시장・용산아이파크몰・기흥전시장・김포점 등 4곳에 별도 팝 캐주얼 가구쇼룸(10평 내외)을 조성해 운영할 예정이다. 조남희 현대리바트 상품개발팀장은 실용적 목적의 가구에서 벗어나 가정에 예술작품을 전시한다는 생각으로 기획했다앞으로도 현대리바트만의 독창적인 디자인을 지속 개발해 소비자들에게 새롭고 신선한 즐거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