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10이후 아파트 증여 월 1만3,515→2,620건

부동산 입력 2020-10-22 20:33 지혜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고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법원에 요청해 받은 ‘집합건물 증여현황’을 보면 7·10대책 이후 상반기 월평균 2,800여건이던 증여 건수는 1만3,515건까지 치솟았습니다. 그러다가 지난 8월 부동산3법 통과 후 한달 동안은 약 2,620건으로 다시 월평균 수준을 회복했습니다. 


이른바 ‘부동산 3법(소득세법, 종합부동산세법, 법인세법)’이 지난 8월 4일 통과되며서 증여 건수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은 7·10대책 이후 치솟았던 증여 건수가 한달 동안 약 17%(7,556건→1,157건) 감소했습니다. 특히 강남3구는 33%(2,509건→282건) 줄었습니다. /heyjin@sed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