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물산, 싱가포르 안전경연대회 6개 부문 수상

부동산 입력 2020-10-26 09:52 수정 2020-10-26 10:28 지혜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싱가포르 육상교통청이 주최한 2020년 안전경연대회에서 수상한 삼성물산의 T307 공사현장 전경. [사진=삼성물산]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삼성물산의 싱가포르 공사 현장들이 싱가포르 육상교통청(Land & Transport Authority)이 주최한 2020년 안전경연대회(Annual SHE Award Convention)의 6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싱가포르 육상교통청은 매년 공사 중인 현장을 대상으로 안전경연대회를 연다. 


삼성물산의 지하철 공사 현장인 T307은 안전 최우수상을 포함, 무재해 현장상, 사업장 보건상 등 총 3개 부문에서 수상현장으로 꼽혔다. T307 현장은 지난해에도 안전 최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


T307 현장은 올해 처음 신설된 사업장 보건상도 받았다. 삼성물산은 "코로나19와 관련해 개인별 건강관리 키트를 제공하고 현장 진·출입 시 IT 기술을 활용한 자동화 온도체크 등을 했다"며 "코로나19 사전예방 활동에 앞장선 점을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국내에서도 안전관리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근로자가 작업을 시작하기 전 위험요인을 확인하고 당일 작업 여부를 스스로 결정하도록 권한을 부여 중이다. 일례로 근로자에게 사전에 작업 관련 안전정보를 전달하는 SMS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사 블로그에서 해당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페이지를 개설했다. 


싱가포르와 홍콩에는 LMRA(Last Minute Risk Assessment) 프로그램을 도입, 국내와 마찬가지로 근로자가 작업준비 상태와 위험 여부를 판단할 수 있게 했다. /heyj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