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화폐 발행 앞둔 가상화폐 전망 ‘분분’

금융 입력 2021-02-26 19:49 정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세계 주요국의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발행을 앞두고 가상화폐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를 놓고 다양한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디지털화폐가 나오면 비트코인은 투기 수요만 남는다는 견해와 상호 보완 관계를 이뤄갈 것이라는 전망도 있습니다. 전문가들의 주장은 무엇인지 정순영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앵커]

올해 중으로 가상환경에서 디지털화폐 파일럿 테스트에 들어가는 한국은행.


이주열 총재는 지난 23일 국회 업무보고에서 "디지털화폐 설계와 기술 면에서 검토가 거의 마무리 됐다"고 말했습니다.


각국은 국가 간 외환 거래와 현금 사용량 감소에 대비하고 공공 소액결제 수단을 확보하기 위해 디지털화폐 발행을 추진 중입니다.


특히 중국에서는 최근 춘절을 맞아 베이징에서 디지털 위안화를 실제 거래에 쓰도록 나눠주는 시험을 했고, 미국도 연방준비제도에서 디지털 달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세계의 디지털화폐 발행 움직임이 가상화폐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까.


화폐와 동일한 교환비율이 적용돼 가치변동이 없는 디지털화폐에 비해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화폐는 극심한 가격 변동성 때문에 지불 수단의 한계가 명확하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가치 저장 수단으로서의 안정성이 없는 가상화폐는 디지털화폐의 등장과 함께 부정적인 영향을 받게 되고 투기적 수요만 남을 것이란 분석입니다.


반면 가상화폐가 디지털화폐와 상호 보완적인 관계를 유지하며 더 활성화할 것이라는 전망도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원래 결제 수단이 아니었기 때문에 법정화폐 외에 지역화폐처럼 다지털화폐와 상호 보완적인 관계를 유지할 가능성이 있다는 해석입니다.


진화하는 디지털 플랫폼을 타고 가상화폐와 디지털화폐 중 국내 금융시장에 가장 먼저 안착할 화폐는 무엇일지 업계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서울경제TV 정순영입니다./binia96@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