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내일 대국민 사과

산업·IT 입력 2021-05-03 19:42 문다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홍원식 남양유업이 회장이 대국민 사과에 나섭니다.

불가리스가 코로나19 억제에 효과가 있다는 발표로 빚어진 사태가 일파만파 커지자 뒤늦게 수습에 나선겁니다.

 

남양유업은 내일(4일) 오전 오전 10시 본사 대강당에서 홍원식 회장이 사과의 내용을 담은 입장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30일 경찰은 식약처의 고발에 남양유업의 본사와 세종연구소 등 6곳을 압수수색한 바 있습니다.

오늘(3일) 이광범 대표이사는 모든 책임을 지고 사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