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에프세미,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 출시

증권 입력 2021-05-20 10:28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반도체 제조 전문 기업인 알에프세미가 온습도 센서와 무선통신기술을 활용한 콜드체인 온도 모니터링 솔루션 '스마트 뮤'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알에프세미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 '스마트 뮤'는 기존 줄센서와 달리 완전한 무선 온도센서를 활용하여 냉장고 안에 센서를 넣는 것만으로도 손쉽게 온도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별도의 이용료 없이 핸드폰이나 컴퓨터에서 언제든지 온도를 확인하고 이상 발생시 담당자 알람, 2년간 데이터 보관, 온도 점검 기록부 출력 기능을 지원한다.

 

'스마트 뮤'는 무선 기술 기반 하드웨어와 클라우드 기반 빅데이터 서버 그리고 관제 소프트웨어로 구성되어 있으며 하드웨어는 알에프세미가 개발하였고, 소프트웨어는 대형 병원, 식품 공장 등을 대상으로 수년간 온습도 모니터링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온 스타트업 엠버저(대표 이근화)와 협업을 통해 개발됐다.

 

2월부터 현재까지 약 5,500여 곳에 판매를 완료하였고, 올해 말까지 코로나 백신 접종 병원을 중심으로 판매를 이어갈 계획이다.

 

코로나 백신뿐 아니라 일반 백신의 경우에도 보관 온도 관리는 필수인 만큼 병원을 대상으로 하는 온도 모니터링 솔루션은 수요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알에프세미는 -100까지 측정 가능한 극저온 온도센서, 이동 차량의 위치정보와 온도를 함께 모니터링하는 배송 온도 모니터링 솔루션 개발도 완료하고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알에프세미 이진효 대표는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은 2018년 이후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풀무원 등에서 지속적으로 사용 중인 솔루션이며 앞으로 냉장고 온도의 24시간 모니터링이 필요한 학교 급식실, 식품 공장 등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그랜드 뷰 리서치(Grand View Research, GVR)보고서에 따르면, 글로벌 콜드체인 모니터링 시장 규모는 온라인 식료품·밀키트 시장의 급성장을 바탕으로 20181406,400만 달러에서 2025년까지 18.1%의 높은 성장세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한편 알에프세미는 기존 주력 제품인 ECM 반도체, MEMS 마이크로폰, LED 조명과 함께 지난해 MEMS 기술 기반의 파운드리 사업에 진출하며 사업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