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스씨엠생명과학, 아토피 피부염 2상 임상시험 지방 병원 추가 완료

증권 입력 2021-06-07 16:30 서청석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세포치료제 전문기업 에스씨엠생명과학(SCM생명과학)은 아토피 피부염 줄기세포 임상시험 의약품인 에스씨엠-에이지에이치(SCM-AGH)에 대한 2상 임상시험 진행 속도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자 지방 참여기관 4곳을 추가했다고 7일 밝혔다.


에스씨엠생명과학은 지난해 12월 SCM-AGH를 투여한 아토피 피부염 1상 임상시험에 대한 성공적인 결과를 발표했다. 올해 2월 16일 2상 임상시험 첫 대상자 등록을 시작으로 2상 임상시험 대상자 등록은 예정대로 원활히 진행되고 있으나, 대상자 등록 속도를 가속화시키고 한독에서 진행하기로 예정된 3상 임상시험의 시작을 앞당기고 수도권 외 지역의 환자들에게 2상 임상시험 참여 기회를 확대 제공하기 위해 이번에 새롭게 4개 지방 참여기관을 추가했다고 한다. 기존 11개 참여기관에서 ▲경북대학교병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조선대학교병원, ▲충남대학교병원이 추가되어 총 15개 병원이 아토피 피부염 2상 임상시험에 참여 중이며, 이번에 지하철 광고도 시작했다.


2상 임상시험에 참여한 환자는 2주 간격으로 총 3회의 SCM-AGH를 투여 받게 되고, 첫 투여를 시작으로 24주까지 2상 임상시험에 참여하게 될 예정이다.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이조커넥션”을 통해 2상 임상시험에 대해 추가적인 문의가 가능하다.


20명의 중등증 이상의 아토피 피부염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1상 임상시험에서도 2주 간격으로 총 3회 SCM-AGH를 투여하였다. 그 결과, 환자 19명 중 13명에게서 아토피피부염의 중증도를 평가하는 습진중증도평가지수(EASI)점수가 50%이상 개선됨을 확인하였으며, 13명 환자 중 12명에게서 치료 효능이 6개월 이상 장기적으로 유지되는 결과가 관측됐다. 약물과 관련된 이상 반응은 전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에스씨엠생명과학은 1상 임상시험에서 SCM-AGH의 안전성과 고용량 대비 저용량 약물의 유효성을 성공적으로 확인하였고, 2상 임상시험에서는 저용량 약물의 유효성을 입증하고 생산 원가를 대폭 낮추어 치료제 비용 절감 등을 검토해 상업성도 함께 확인할 예정이다./blue@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증권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